Objet-B

Objet-B는 가상의 빈티지 셀렉 샵입니다. 빈티지라면 아주 오래된 엔틱한 가구들을 상상하게 됩니다. 하지만 이제 밀레니얼 세대가 사용하던 물건들도 빈티지로 불리우는데요, Objet-B는 그때의 물건을 다룹니다. 

‘빈티지’의 사용감과 90년대 무드는 가져가되 지금도 살아있는 물건이라는 생동감이 느껴질 수 있도록 디자인했습니다. 브랜드 네임은 물건 Objet와 제 이니셜의 B, 두 번째(중고 Secondhand)를 뜻하는 B, 흠집이 있는 상품인 B급 상품에서 가져온 B를 합쳐 네이밍하였습니다.

Client. Imweb

Website, Brand identity

2021 아임웹 템플릿 콘테스트 2위 

기획, 디자인 100% 

2021


출품작 : objet-b.imweb.me

아임웹 테마 : imweb.me/theme

원형의 테두리를 따라 동그랗게 이어진 알파벳,

그리고 빙글빙글 돌고 있는 로고는 여러 사람의 손을 거쳐 여러 공간을 돌고 돈다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내가 떠나보낸 물건이 돌고 돌아 어딘가에서 다시 마주칠 수 있지 않을까? 그런 기대를 담았습니다.


Objet-B

Client. Imweb 

Website, Brand identity 

2021 아임웹 템플릿 콘테스트 2위

기획, 디자인 100%

2021

출품작 : objet-b.imweb.me

아임웹 테마 : imweb.me/theme

세상 모든 것은 누군가에게 기억되고 손길이 닿기에 존재 가치를 지닙니다. ObjetB는 물건이 긴 생명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오래도록 공간에 살아남을 수 있도록 합니다. 다채롭고 가끔은 조용하게 공간을 완성하는 오브젝트들을 소개합니다.

Objet-B는 가상의 빈티지 셀렉 샵입니다. 빈티지라면 아주 오래된 엔틱한 가구들을 상상하게 됩니다. 그러나 밀레니얼 세대가 사용하던 물건들도 이젠 빈티지로 불립니다. Objet-B는 그때의 물건을 다룹니다. ‘빈티지’의 사용감과 90년대 무드를 가져가면서 지금도 살아있는 물건이라는 생동감이 느껴질 수 있도록 디자인했습니다.

Strategy


기존의 템플릿에서 주로 사용되지 않은 기능

섹션 고정 / GIF이미지의 활용 / 텍스트 배경 컬러 설정 / 버튼의 텍스트적인 활용

실 사용시 기본 기능을 응용해서 사용했던 기능들이나 좋은 기능이지만

템플릿에서 보기 어려웠던 기능을 활용하도록 함


기존의 템플릿에서 다루지 않은 아이템

빈티지 가구   🡢   수상시 실제 사용이 된다면, 제로웨이스트의 가치를 알릴 수 있는 기회

메세지를 강하게 드러냈을 때 심리적인 거부감이 들 수 있음

중고, 빈티지 물건을 사용하는 것은 특별한 것이 아닌 일상적인 것이라는 이미지 구축

🡢  중고, 재활용의 이미지보다 생명력을 가진 물건으로서의 의미에 집중


기존의 템플릿과 다른 무드의 홈페이지

시각적으로 강렬한 컬러 조합 / 빈티지한 이미지 / 주로 사용되지 않은 폰트


활용가능한 아임웹 기능 안에서 활용할 것

실 사용자가 아임웹 기능만으로도 충분히 사용 가능하도록 기본 폰트만 활용


Naming / Logo

Objet와 제 이니셜의 B에서 착안하여 두 번째(중고 Secondhand), 흠집이 있는 상품인 B급 상품이라는 의미를 담아 네이밍 하였습니다.

원형의 테두리를 따라 동그랗게 이어진 알파벳과 빙글빙글 돌고 있는 로고는, 여러 사람의 손을 거쳐 여러 공간을 돌고 돈다는 의미를 담고 있습니다.

이는 '내가 떠나보낸 물건이 돌고 돌아 어딘가에서 다시 마주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기대를 담았습니다.

Typography

본문 폰트로 코딩 폰트인 Roboto Mono를 사용했습니다. 디지털 시대가 열리던 90년대의 분위기를 담았습니다.

코딩 폰트는 현재도 널리 사용하고 있고 앞으로도 쓰여질 것이기에 영속성의 의미를 더합니다.


Color

오래된 청바지에서 가져온 네이비 컬러와 미래지향적 무드의 네온그린 컬러를 함께 사용했습니다.

과거와 미래의 공존을 의미하며 이는 브랜드가 추구하는 지속가능성을 나타냅니다.

대비되는 배색으로 생동감도 담을 수 있도록 했습니다.

Photograph

Objet-B는 오브제가 오래도록 공간에 살아남도록 평범한 일상 속에서 어떤 존재감을 가졌는지, 어떠한 특별함을 가졌는지를 셀렉 기준으로 삼습니다. 

다채롭고 가끔은 조용하게 공간을 완성하는 오브제로 구성합니다.



Ⓒunsplash